YTN

병원·요양원 잇단 돌파감염...다음 달 고령층 '부스터샷'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병원·요양원 잇단 돌파감염...다음 달 고령층 '부스터샷'

2021년 09월 28일 10시 5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순천향대병원, 진료·수술 운영…일부 코호트 격리
백신 접종 마친 뒤 감염된 ’돌파 감염’ 사례 확인
방역 당국 "4분기부터 ’부스터 샷’ 시행 예정"
병원 종사자·고령층 등 369만 명 우선 추가 접종
[앵커]
수도권 대형병원과 요양원 등에서 백신 접종을 마쳤는데도 감염되는 이른바 '돌파 감염' 사례가 곳곳에서 속출하고 있습니다.

방역 당국은 접종 효과를 높이기 위해 4분기에 고령층부터 추가접종을 시작한다는 계획입니다.

현장에 취재 기자 나가 있습니다. 김혜린 기자!

[기자]
네, 서울 순천향대병원 앞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그곳에서 추가 확진자가 나오고 있는 거죠? 현장 분위기 먼저 설명해주시죠.

[기자]
병원은 진료나 수술 등이 제한적이지만 정상 운영되고 있습니다.

일부 병동은 코호트 격리 상태로 관리되고 있는데요.

산발적이지만 확진자가 계속해서 나오는 상황입니다.

이곳 병동에서 첫 확진자가 나온 건 지난 17일입니다.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번지면서 감염은 빠르게 확산했는데요.

관련 누적 확진자는 지금까지 68명으로 집계됐습니다.

병원 종사자 45명, 환자 10명, 보호자 5명 등입니다.

김포에 있는 요양원에서도 집단 감염이 발생했습니다.

지난 24일 종사자가 첫 확진 판정을 받은 뒤 나흘 만에 누적 확진자는 14명까지 늘었습니다.

입소자 10명, 종사자 4명으로, 해당 시설은 현재 코호트 격리에 들어갔습니다.

앞서 언급한 순천향대학병원, 김포 요양원 관련 확진자 가운데에서는 백신 접종을 마친 뒤 2주가 지나 감염된 '돌파 감염' 사례가 확인됐는데요.

이처럼 병원, 요양원 등에서 돌파 감염이 잇따르자, 방역 당국은 백신 예방 효과를 높이기 위해 4분기부터 추가접종, 이른바 '부스터 샷'을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 60살 이상 고령층 등 고위험군 369만 명에 대해 우선 추가접종을 시행한 뒤, 일반에까지 확대한다는 계획인데요.

11월부터는 요양병원·시설 입소자와 종사자 50만 명과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종사자 34만 명에 대한 추가접종이 시작될 예정입니다.

[앵커]
방역 당국이 어제 부스터 샷을 비롯해 또 한 번 백신 접종을 강조했죠? 그만큼 집단감염 상황이 심각하다는 건데, 수도권 확산세는 어떻습니까?

[기자]
신규 확진자의 70% 이상이 수도권에 집중되는 등 확산세가 매섭습니다.

먼저 시장 관련 집단감염 규모가 눈에 띄는데요.

서울 송파구 가락시장 관련 누적 확진자는 지금까지 7백20명에 달합니다.

중부시장에선 어제(27일) 기준 3명이 추가 감염된 것으로 확인돼 서울에서만 누적 2백61명이 확진됐습니다.

서울시는 두 시장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운영하고, 음성 판정을 받은 상인들만 업무에 복귀하도록 했습니다.

인천에서도 집단 감염사례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인천 옹진군 여객선 관련 확진자는 더 늘어나 94명으로 집계됐고요.

남동구 의료기관에서는 접촉자 추적관리 도중 5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아 관련 확진자가 64명에 달합니다.

이 밖에도 경기 구리시 산후조리원에서 추가 확진자가 나와 지금까지 15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수도권 확산세가 좀처럼 줄어들 기미가 보이질 않는 가운데, 방역 당국은 백신 접종에 동참해달라고 거듭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순천향대병원 앞에서 YTN 김혜린입니다.


YTN 김혜린 (khr080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