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연안부두 여객선에서 집단감염...섬 주민 등 70명 확진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연안부두 여객선에서 집단감염...섬 주민 등 70명 확진

2021년 09월 25일 18시 4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지난 추석 연휴 전후 지역 간 이동을 통한 감염 사례가 계속 나오고 있습니다.

인천에서는 여객선을 통한 집단감염으로 섬 주민들이 무더기로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지자체 차원의 전수검사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김다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옹진군행 배가 다니는 인천의 연안여객터미널.

마스크를 쓴 승객들이 조심스레 선착장으로 발걸음을 옮깁니다.

최근 여객선을 고리로 한 섬 내 집단감염이 확인되면서 방역에 더욱 신경 쓰는 모습입니다.

[덕적도행 승객 : 걱정되는 건 있는데 조심하면서 배 안에서 거리 두기 하면서 앉고 섬에 가서도 주민들이랑 접촉 안 하고 (그래야죠.)]

여객선 관련 첫 감염 사례가 확인된 건 추석 연휴가 시작된 지난 18일.

첫 확진자는 지난 13일 이곳 연안부두에서 자월도로 향하는 배에 탑승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잠복기 등을 거쳐 뒤늦게 확진 사실을 알게 된 건데, 배에서 내린 사람들에서 시작돼 자월도와 덕적도, 백령도 주민들에게 전파가 이뤄진 것으로 보입니다.

방역 당국은 대합실 혹은 밀폐된 선실 안에서 감염이 번진 것으로 보고 경로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옹진군 관계자 : 배 타는 게 30분 차이밖에 안 나기 때문에, 자월도하고 덕적도에 가려는 사람들이 대합실에 섞여 있는 거죠.]

코로나19 청정지역으로 꼽혔던 옹진군에서 집단감염이 확산하면서 군청은 섬 주민들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YTN 김다연입니다.


YTN 김다연 (kimdy081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