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자영업자 합동분향소 국회 앞 설치 무산..."납득 안돼"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자영업자 합동분향소 국회 앞 설치 무산..."납득 안돼"

2021년 09월 16일 19시 2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자영업자 합동분향소 국회 앞 설치 무산..."납득 안돼"
코로나19 경영난으로 극단적인 선택을 한 자영업자들을 기리기 위한 합동분향소 설치가 경찰 제지로 무산됐습니다.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오늘(16일) 오후 2시 여의도 국회 앞에 합동분향소를 설치하고 정부의 영업제한 조치 철폐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 것이라고 예고했습니다.

하지만 경찰이 국회 앞 인도를 차단하고 분향소 국화 등을 실은 차량을 막아서면서 계획이 무산됐습니다.

비대위 측은 코로나19 경영난으로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제보가 22건에 달한다며, 이들의 넋을 위로하기 위한 분향소 설치까지 막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날 광화문이든, 시청이든 반드시 숨진 자영업자들을 추모하는 분향소를 설치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김혜린 (khr080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