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수도권 4단계 유지...정부 "내일 거리두기 조정은 미비점 보완수준"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수도권 4단계 유지...정부 "내일 거리두기 조정은 미비점 보완수준"

2021년 08월 05일 13시 5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수도권 4단계 유지...정부 "내일 거리두기 조정은 미비점 보완수준"
정부는 내일 발표할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안과 관련해 체계 개편이 아닌 현행 수칙의 미비점을 보완하는 수준이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관련 질의에 "내일 발표할 사회적 거리두기는 단계를 어떻게 조정할 건지에 대한 결정이 주된 의사 결정 과제"라면서 "다만 체계 개편이라고 볼 정도로 거창한 것은 아니다"고 말했습니다.

손 반장은 "새로운 거리두기 체계를 7월부터 한 달 정도 시행하면서 현장에서부터 보완 필요성이 있는 부분에 대해 의견이 있었다"면서 "체계 개편이라기보다는 거리두기 시행 과정에서 발견된 일부 세부 미비점을 보완하는 조치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현행 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 체계는 그대로 유지될 것으로 보입니다.

연장 기간은 오는 22일까지 2주간이 유력합니다.

전날 밤 열린 정부 자문기구 '생활방역위원회' 회의에서도 연장 의견이 다수였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회의에 참석한 한 관계자는 "수도권과 지방 모두 지금 단계를 연장할 것 같다"면서 "수도권에서는 지금 4단계가 이뤄지고 있는데 그 이상은 정말 봉쇄 조치밖에 없는 만큼 4단계를 유지해야 한다는 의견이 많았다"고 전했습니다.

거리두기 4단계와 연계된 사적모임 인원 제한 조치도 그대로 이어질 전망입니다.

현재 수도권에서는 낮 시간대는 4명, 오후 6시 이후로는 2명까지만 모일 수 있습니다.


YTN 이동우 (dw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