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돌보던 치매 환자 계좌서 12억 원 빼돌린 간병인 등 구속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돌보던 치매 환자 계좌서 12억 원 빼돌린 간병인 등 구속

2021년 08월 04일 20시 0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돌보던 치매 환자 계좌서 12억 원 빼돌린 간병인 등 구속
돌보던 치매 환자의 계좌에서 12억 원을 빼낸 조선족 간호인과 공범이 구속됐습니다.

경기 수원남부경찰서는 조선족 간호인 60대 여성 A 씨와 공범 40대 남성을 횡령 혐의로 구속해 검찰로 송치했습니다.

A 씨 등은 지난 2014년부터 최근까지 경기도 한 요양원에서 돌보던 치매 환자 B 씨 계좌에서 모두 12억여 원을 빼내 가로챈 혐의를 받습니다.

2007년부터 B 씨를 돌봐온 A 씨는 은행 업무를 돕는 과정에서 계좌 비밀번호를 알게 됐고 A 씨의 병세가 심해진 뒤부터 본격적으로 범행을 저질렀다가, B 씨 친척의 고발로 덜미가 잡혔습니다.


YTN 김혜린 (khr080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