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선별진료소 의료진 위한 '쉼터' 버스 지원..."무더위 극복"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선별진료소 의료진 위한 '쉼터' 버스 지원..."무더위 극복"

2021년 08월 03일 13시 3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선별진료소 의료진 위한 '회복지원차량' 버스 지원
편안한 의자·에어컨·생수·슬리퍼 등 구비
낮 12시∼오후 3시 운영…선별진료소 하루 400명 검사
"환기 잘했지만…놀이·식사 통해 밀접 접촉"
[앵커]
방역 당국이 무더위에 지친 선별진료소 의료진을 위해 체력 회복이나 심리상담을 지원하는 특별한 쉼터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4차 대유행' 속에 감염병 확산이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자 의료진 탈진을 막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현장에 취재기자 나가 있습니다. 이준엽 기자!

고생하는 의료진에게 참 죄송하고 감사한 마음인데의료진 회복을 지원하는 특별한 비서가 버스가 지금 그곳에서도 운영되고 있다고요?

[기자]
그렇습니다. 제가 나와 있는 이곳은 임시 선별진료소 의료진들을 위한 '회복지원차량' 앞인데요. 이 차량을 운영하는 소방청 담당자 모시고 이야기 한번 들어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송성진]
안녕하세요.

[기자]
어떤 취지로 지원 나오게 됐는지 한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송성진]
요즘 코로나바이러스, 특히 델타 바이러스가 대한민국 내 네 자릿수로 계속 확산 일로에 있는데요.

의료진분들, 군인분들 고생하시기에 이렇게 폭염 내에서 조금이라도 시원하게 쉴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해 드리고자 나왔습니다.

[앵커]
나와서 보시면 의료진들이 어떤 반응 보이시는지 말씀 부탁드려도 될까요?

[송성진]
보호복 레벨D를 입고 있으면 한 10분만 있어도 땀이 안에서 비 오듯이 흘리거든요. 보호복을 벗고 저희 차량 내에서 시원한 에어컨 밑에서 쉬시면 그래도 재충전해가시는 모습을 볼 때 제가 보람을 느낍니다.

[기자]
감사합니다.

이제 한번 들어가보겠습니다. 버스 안에 들어와보면 보시다시피 우등고속버스처럼 넓고 다리를 쭉 뻗을 수 있는 의자가 준비돼 있고요. 시원한 에어컨이나 생수 등도 준비가 돼 있습니다. 그리고 아래에 보시면 이렇게 슬리퍼가 펼쳐져 있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는데요. 의료진이 조금이라도 편하게 쉬라고 준비한 겁니다.

버스는 의료진이 오전 업무를 마치고가장 더운 시간대인 낮 12시부터 오후 3시까지 운영하고요. 이곳 선별진료소에서하루 400명 정도가 검사를 받는다고 합니다. 제가 만난 의료진은 무더위 속에서도 이런 버스가 있어서 그나마 편하게 쉴 수 있다고 이야기했습니다.

[앵커]
확산세가 꺾여야 의료진도 한숨 돌릴 텐데, 수도권 집단 감염이 또 발생했다고요?

[기자]
네, 지친 의료진을 위한 별도 대책이 필요할 정도로 집단감염은 연일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서울 서초구 한 어린이집에서 새로운 집단 감염이 드러났는데요.

지난달 19일 직원 1명이 처음 확진됐고 어제까지 가족, 원생, 직원 등 19명이 양성 반응을 보였습니다.

해당 어린이집은 환기를 자주 했지만, 아이와 종사자가 오랫동안 함께 놀이나 식사를 하면서 밀접 접촉으로 전파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기 시흥시 페인트 도장업체에서도 집단감염이 발생했는데요.

이 업체의 외국인 직원 1명이 지난달 26일 확진됐고, 8일 동안 14명의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기존 사례에서도 동작구 사우나에서 3명이 추가 확진돼 누적 53명을 기록했고요.

경기 양주시 헬스장에서 시작돼 어학원으로 이어진 집단 감염은 4명이 늘어, 누적 확진자가 100명입니다.

지금까지 남양주 별내동 임시선별검사소 앞에서 YTN 이준엽입니다.



YTN 이준엽 (leejy@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