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LPG 충전소 옆 비닐하우스에 불...한때 주민 대피령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LPG 충전소 옆 비닐하우스에 불...한때 주민 대피령

2021년 06월 25일 18시 0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경기도 고양시의 한 비닐하우스에서 불이 나 한 명이 다쳤습니다.

화재 현장 바로 옆에는 LPG 충전소가 있어서, 한때 인근 주민들에게 대피령이 발령되기도 했습니다.

정현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멀리서부터 보이는 검은 연기와 치솟는 시뻘건 화염.

낮 12시 40분쯤 고양시 덕양구 비닐하우스 단지에서 불이 났습니다.

비닐하우스 8개 동이 모두 타 앙상한 뼈대만 남았습니다.

[손종한 / 경기 파주시 방하동 : 갑자기 검은 불기둥이 올라와서 보고 도망갔죠, 너무 무서워서.]

화재 현장 바로 10m 옆엔 LPG 충전소가 있었습니다.

당시 충전소 쪽으로 바람이 거세게 불면서 큰 폭발이 우려되기도 했습니다.

고양시는 한때 인근 주민들에게 대피령을 내리기도 했습니다.

바람을 타고 열기가 번져 이곳 충전소 옥상에 있는 물탱크도 찌그러지고 검게 그을린 모습입니다.

소방대원들은 빠르게 저지선을 구축해 다행히 불이 번지는 건 막았습니다.

[송재웅 / 인근 LPG 충전소 관계자 : 가스 저장탱크 밸브 잠그고 전기도 차단하고 들어오는 차도 통제했어요. 그러고 소방서 분들이 오셔서 초기 진압도 잘해 주시고….]

이 불로 비닐하우스 관리자 60대 남성 윤 모 씨가 목과 팔 등에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소방 당국은 윤 씨가 의자 등 가구를 보관해둔 비닐하우스 사이 공터에서 폐자재를 태우다가 불을 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김진용 / 경기 고양소방서 재난예방과장 : 의자나 소파 등을 보관하고 수리하는 창고가 되겠습니다. 수리 중에 나온 폐목재를 조금 태운 걸로 보고 있습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알아보기 위해 현장 조사를 이어갈 계획입니다.

YTN 정현우입니다.



YTN 정현우 (junghw504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