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정부, 거리두기 개편안 오늘 발표...다중이용시설 영업금지 최소화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정부, 거리두기 개편안 오늘 발표...다중이용시설 영업금지 최소화

2021년 06월 20일 01시 2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정부, 거리두기 개편안 오늘 발표...다중이용시설 영업금지 최소화
방역당국이 오늘 기존 5단계에서 4단계로 간소화된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안을 발표합니다.

개편안에는 앞서 공개했던 8명까지 사적모임 허용, 다중이용시설 영업을 자정까지 허용하는 방안이 포함될지 주목됩니다.

당국은 다음 달부터 수도권 식당과 카페, 유흥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이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자정까지 영업시간이 허용될 가능성이 크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도 이번 거리두기 개편의 핵심 방향은 자율성과 책임성의 가치에 기반하여 강제적 규제는 최소화하되 지자체 자율과 개인 방역 활동은 강화하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방역당국은 지난 3월 열린 공청회에서 현행 5단계로 나뉘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복잡해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에 따라 4단계로 축소하는 개편안 초안을 발표했습니다.

현행 거리두기는 수도권 2단계, 비수도권은 1.5단계입니다.

방역당국이 검토 중인 새로운 거리두기 체계는 현재 확진자 규모를 유지할 경우 4단계 중 2단계에 해당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 경우 실내체육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은 영업시간 제한 조치가 크게 완화될 전망입니다.

집합금지 조치가 계속 내려졌던 헌팅포차와 유흥주점 등 유흥시설도 자정까지 영업이 허용되는 등 단계별로 규제가 풀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동우 [dw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