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현장영상] '남성 1,300명 알몸 영상 유포' 김영준 얼굴 공개..."반성하며 살겠다"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현장영상] '남성 1,300명 알몸 영상 유포' 김영준 얼굴 공개..."반성하며 살겠다"

2021년 06월 11일 08시 0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남성 천3백 명의 나체를 불법 촬영하고 인터넷에 유포한 혐의를 받는 김영준이 검찰로 송치됩니다.

신상공개 결정에 따라 잠시 뒤 경찰서 유치장에서 구치소로 옮겨질 때 김영준의 얼굴이 처음 공개됩니다.

포토라인이 설치된 서울 종로경찰서 현장으로 가보겠습니다.


[김영준 / 나체사진 불법촬영·유포 피의자]

(여성으로 속이고 채팅하셨습니까?)
……


(피해자가 1300명이나 되는데 이들한테 미안하지 않으에요?)
정말 죄송합니다.


(혼자 하신 겁니까? 공범 있습니까?)
저 혼자 했습니다.


(목적이 뭐였던 거예요? 영상 판매였나요? 영상 판매가 목적이었던 거예요?)
……


(범죄 수익은 어디에 썼습니까?)
……


(미성년자 7명 모텔로 불러냈을 때 본인이 직접 나온 겁니까? 억울한 점 있으십니까?)
……


(한말씀 해 주시죠. 피해자들이 2차, 3차 피해 입고 있는데 미안하지 않으세요?)
……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