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인천 노래주점 살인 사건' 피의자 신상공개...만 34세 허민우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인천 노래주점 살인 사건' 피의자 신상공개...만 34세 허민우

2021년 05월 17일 20시 0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국과수 "피해자 턱뼈 골절되고 출혈 흔적 발견"
피해자 112신고 ’부실 대처’ 경찰관 감찰 조사
허민우 가족 2차 피해 방지 ’가족보호팀’ 운영
[앵커]
인천 노래주점 살인 사건 피의자의 신상정보가 공개됐습니다.

만 34세 남성, 허민우입니다.

경찰 신상정보 공개심의위는 범행 수법이 잔혹하고 중대해 공개를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박기완 기자입니다.

[기자]
'인천 노래주점 손님 살인' 사건의 피의자는 만 34세 남성, 허민우입니다.

경찰 위원 3명과 외부 전문가 4명으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는 1시간여 동안 논의 끝에 바로 신상공개를 결정했습니다.

피의자로 특정돼 체포된 지 닷새 만입니다.

심의위는 주먹과 발로 무자비하게 폭행하고 시신을 훼손하는 등 범행 수법이 잔인하다며 신상공개 요건인 범행의 잔혹성과 중대성 요건에 해당한다고 판단했습니다.

또, 국민적 관심이 집중되면서 공개로 인한 피의자 인권침해보다 국민의 알 권리 보장 등 공공의 이익이 더 크다고 설명했습니다.

피해자 사망 원인에 대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구두소견도 나왔습니다.

턱뼈가 부러지고 주변에 출혈 흔적이 발견됐다는 내용입니다.

구체적인 사인은 추가 검증이 필요한 상황입니다.

지난달 22일 사건 당일 피해자가 112에 신고했지만 경찰이 부실하게 대처했다는 논란에 대한 내부 감찰도 시작됐습니다.

[경찰 관계자 : 아직 대상은 특정은 안 됐습니다. 사실관계를 해보고요. (추가 책임자가 있는지는 확인 중이시고요?) 네.]

경찰은 이번 신상공개로 허민우의 가족 등에게 2차 가해가 이뤄지는 걸 막기 위해 '가족보호팀'을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범행 동기와 수법에 대한 추가 조사를 마무리한 뒤 허민우를 이번 주 안에 검찰에 송치할 계획입니다.

YTN 박기완[parkkw0616@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