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올해 가족·지인모임 집단감염 219건 3천643명 확진..."5월도 우려"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올해 가족·지인모임 집단감염 219건 3천643명 확진..."5월도 우려"

2021년 05월 04일 16시 3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올해 가족·지인모임 집단감염 219건 3천643명 확진..."5월도 우려"
코로나19가 지속 중인 가운데 올해 들어 4개월간 총 219건의 가족·지인모임 관련 집단감염이 발생해 3천643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4월 가족·지인모임 집단감염 사례가 이같이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월별 집단감염 건수 및 감염자를 보면 1월 57건 703명, 2월 52건 933명, 3월 52건 837명, 4월 58건 1천170명으로 건수는 크게 차이가 없지만 1월에 비해 4월 확진자 수가 크게 늘었습니다.

주요 사례를 보면 광주 광산구의 한 가정에서 친척모임을 통해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은 뒤 골프·여행 등 각종 친목활동을 거치며 추가 감염자가 나와 누적 확진자가 20명으로 늘었습니다.

방대본은 "5월은 어린이날·어버이날 등을 맞아 공휴일과 주말에 행사·모임 증가가 예상된다"면서 추가 확산 가능성을 우려했습니다.

방대본은 "가족과 꼭 필요한 모임을 계획할 경우 동거 가족 범위인 직계가족 8인까지 안에서 인원을 정하고, 실내보다는 가까운 야외에서, 한산한 시간대와 장소를 활용하며 기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