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국가대표 출신 스타 선수, 초등생 시절 축구부 후배 성폭행"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국가대표 출신 스타 선수, 초등생 시절 축구부 후배 성폭행"

2021년 02월 24일 10시 0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국가대표 출신 스타 선수, 초등생 시절 축구부 후배 성폭행"
국가대표 출신 프로축구 선수가 초등학생 시절 축구부 후배를 성폭행했다는 폭로가 나왔습니다.

축구 선수 출신인 C씨와 D씨는 전남의 한 초등학교에서 축구부 생활을 하던 지난 2000년 선배인 A선수와 B씨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한 법무법인을 통해 폭로했습니다.

변호사 측은 가해자 A선수가 최근 수도권 구단에 입단한 국가대표 출신 스타이고, B씨도 프로까지 경험한 선수라고 밝혔습니다.

또 공소시효가 지나 형사 책임을 묻기 어려운 만큼 가해자들의 진정성 있는 사과를 원한다고 덧붙였습니다.

A선수 소속 구단은 "사안에 관해 확인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