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밤사이 경기 남부 많은 비...추가 피해 우려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밤사이 경기 남부 많은 비...추가 피해 우려

2020년 08월 06일 07시 5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아침 7시 기준 이천 63mm 비 더 내려…시간당 최고 29mm
폭우에 강풍까지 겹쳐 복구 작업 난항 예상
안전한 곳에서 외출 자제…침수 예상되면 전기·가스 차단
지자체 재난상황실 연락해 대피 경로·대피소 숙지
[앵커]
밤사이 경기 남부 지역에도 다시 많은 비가 내렸습니다.

이미 큰 피해를 본 지역이 많은데, 추가 피해가 생기지 않을지 우려됩니다.

현장에 취재기자가 나가 있습니다. 나혜인 기자!

그곳도 비가 많이 오는 것 같네요?

[기자]
새벽부터 굵은 빗줄기가 다시 내리고 있습니다.

이곳은 마을 저수지가 무너져 큰 피해를 본 곳인데요.

저수지에서 이어지는 물길도 다시 물살이 거세졌습니다.

밤사이 이곳 이천 지역에서는 60mm 넘는 비가 더 내렸습니다.

특히 새벽 5시 이후 1시간에 20mm 넘는 굵은 빗줄기가 내리고 있는데, 지금은 바람도 많이 부는 상황입니다.

시간마다 강수량이 20mm 넘으면 물이 잘 빠지지 않는 곳에서는 침수 피해가 생길 수 있습니다.

어제 잠시 소강상태에 접어들면서 주민들이 복구 작업에 나섰는데, 난항이 예상됩니다.

이곳뿐만 아니라 경기 남부 다른 지역도 많은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특히 화성에는 1시간에 50mm가 넘는 물 폭탄이 쏟아졌고, 용인도 47mm 시간당 강수량을 기록했습니다.

추가 피해 최소화하도록 우선 안전한 곳에서 외출은 삼가는 게 좋겠습니다.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면 논둑이나 시설물 점검도 지금은 피하셔야 합니다.

개울가나 비탈, 공사장 등 위험한 지역도 피하고, 방송 등을 통해 기상 상황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침수가 예상되는 시설은 전기와 가스도 차단하고, 위험할 것 같으면 지자체 재난상황실 등에 연락해 미리 가까운 대피소로 몸을 피하는 것도 방법입니다.

만일 이동 중에 불어난 물에 휩쓸릴 것 같으면 가능한 한 빨리 지탱할 곳을 찾은 뒤 신속히 119 등에 구조를 요청해야 합니다.

지금까지 이천시 산양리에서 YTN 나혜인[nahi8@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