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293명| 완치 12,019명| 사망 287명| 검사 누적 1,371,771명
신규 발생 58명...지역 발생 55명 모두 수도권에 집중
Posted : 2020-05-29 17:13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코로나19 확산으로 서울과 인천 경기 등 수도권은 오늘부터 공공시설 운영이 중단되는 등 그동안의 '생활 방역'이 사실상의 사회적 거리 두기 수준으로 전환됐습니다.

이태원 클럽에서 시작된 감염 확산의 고리 끊기가 어려움을 겪은 가운데 부천 쿠팡 물류센터 집단 감염 등의 영향으로 어제 하루 58명의 신규 환자가 발생했습니다.

취재기자를 연결합니다. 이승훈 기자!

먼저 지금까지 확인된 코로나19 발생 추이 정리해 주시죠.

[기자]
신규 확진 환자는 모두 58명입니다.

어제 79명보다는 적지만 안정적 방역 수준인 하루 50명은 넘었습니다.

누적 확진 자는 11,402명으로 늘었습니다.

확진자 58명 가운데 55명이 국내 감염 환자입니다.

서울에서 20명의 환자가 확인됐습니다.

경기에서 20명 인천에서 18명이 나왔습니다.

다른 지역에서는 신규 환자가 나오지 않았습니다.

해외 유입 관련 신규 환자는 3명이었고 추가 사망자는 없었습니다.

하루 23명이 완치됐고 며칠 새 확진자가 늘어 완치율은 조금 떨어졌습니다.

[앵커]
오늘 하루 부천 쿠팡 물류센터 관련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산 등으로 정상적인 수업을 하지 못한 학교도 파악이 됐죠?

[기자]
등교수업을 하지 못한 유치원과 초중고는 전국 830곳입니다.

어제보다는 8곳이 줄었습니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이 121곳, 인천이 243곳, 경기가 263곳으로 등교 수업 중단 학교는 대부분 수도권에 집중됐습니다.

또 오늘 새롭게 등교가 중단된 학교는 8곳인데 서울이 4곳으로 가장 많았고 등교 수업을 재개한 학교는 아산 10곳 등 모두 16개교입니다.

[앵커]
마스크 수급 상황이 나아져 다음 달 1일부터 요일별 구매 5부제가 폐지된다고요?

[기자]
출생연도 따라 정해진 요일에 공적 마스크를 사는 '마스크 5부제'가 다음 달 폐지됩니다.

다만 공평한 구매를 위해 마스크 중복구매 확인 제도는 그대로 유지합니다.

물론 '1인 3장' 구매 원칙도 바뀌지 않습니다.

다만 초·중·고 학생과 유치원생은 일주일에 5장까지 살 수 있도록 했습니다.

또 더위에 대비해 얇은 수술용 마스크 생산량을 두 배 이상 늘리기로 했습니다.

수술용과 비슷한 비말 차단용 마스크 생산도 허가합니다.

이와 함께 마스크의 민간 유통 물량도 늘리고 보건용 마스크의 경우 생산량의 10% 안에서 수출 역시 제한적으로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지금까지 사회부에서 YTN 이승훈[shoonyi@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