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417명| 완치 12,178명| 사망 289명| 검사 누적 1,402,144명
인천 5개 구 고3 등교 수업 시작...식사도 '조심조심'
Posted : 2020-05-25 12:01
급식실에 학생마다 자리 배정…곳곳에 칸막이 설치
오전 시간, 학생들 이상 증상 없이 수업 진행
교실 안에서도 ’거리두기’…책상마다 간격 두고 배치
인천 5개 구 고교, 닷새 전 한 차례 등교했다가 귀가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학생 감염 우려로 개학이 미뤄졌던 인천 5개 구의 고3 학생들이 오늘 다시 학교를 나왔습니다.

학생도, 선생님들도 조마조마한 마음으로 수업을 시작했는데요.

인천 지역 고등학교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현장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박희재 기자!

점심시간이죠? 식사 시간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많은데, 어떤 모습인가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이곳은 3교시 수업을 모두 마치고, 조금 전부터 점심시간이 시작됐습니다.

학생들은 이곳 급식실로 이동해서 식사를 하게 되는데요.

비말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식탁 위는 서로 맞은편 사람을 앞두고 투명한 칸막이가 설치됐습니다.

식사 자리마다 각 반과 번호가 붙어 학생들은 지정된 자리에서 식사하고 있습니다.

오전은 등교한 학생 모두 이상 증상 없이 정상적으로 수업이 이뤄졌습니다.

고교 학점제 연구학교로 지정된 이곳 인화여고는, 대학과 비슷하게 듣고 싶은 과목을 골라서 듣는데요.

학생들이 과목마다 교실을 이동해 수업을 받게 됩니다.

교실마다 선생님들이 수시로 거리 두기 등 수칙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이곳 인화여고엔 오늘 8개 학급, 학생 196명이 등교했습니다.

학생 2명은 미리 이상 증세를 알려 학교를 나오지 않았고, 따로 수업 자료와 과제를 받을 예정입니다.

인천 5개 구 지역 학생 만 3천여 명은 다른 지역과 마찬가지로 닷새 전인 지난주 수요일에 등교 수업을 처음 시작했지만,

주변 학교 고3 학생이 확진됐다는 소식이 나오면서 수업 도중에 귀가했습니다.

여섯 차례 연기된 이곳 인천 5개 구 66개 학교, 만 3천여 명 학생들은 앞으로 바쁜 입시 일정을 남겨두고 있는데요.

1학기 수시를 위한 중간고사, 그리고 자기 위치를 가늠해보기 위한 6월 평가원 모의고사를 한 달도 채 남겨두고 있지 않은데요.

학교에서만큼은 감염자가 나오지 않도록 이곳 인화여고를 비롯한 전국 고등학교는 그 어느 곳보다 심혈을 기울여 방역 절차에 임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인천 인화여고 앞에서 YTN 박희재[parkhj0221@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