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구의역 사고 4주기 추모식..."기업 처벌법 제정"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구의역 사고 4주기 추모식..."기업 처벌법 제정"

2020년 05월 23일 17시 1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서울 구의역에서 스크린도어를 고치다 숨진 19살 김 군의 4주기 추모식이 열렸습니다.

구의역 4주기 추모위원회는 오늘(23일) 구의역에서 추모식을 열고, 숨진 김 군의 넋을 기렸습니다.

추모위원회는 아직도 큰 재해가 발생한 기업 처벌이 솜방망이에 불과하다며,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을 촉구했습니다.

김 군은 지난 2016년 5월, 안전을 위해 2인 1조로 진행해야 하는 스크린도어 수리 작업을 혼자 하다 열차에 치여 숨졌고, 당시 김 군의 가방에선 먹지 못한 컵라면이 발견되면서 이 같은 산업재해를 막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졌습니다.

한동오 [hdo86@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