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590명| 완치 10,467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956,852명
경찰, 내일 '박사방 운영자' 신상공개 여부 결정
Posted : 2020-03-23 23:33

동영상시청 도움말

성 착취 영상물을 찍어 유포한 이른바 '박사방' 운영자의 신상을 공개하라는 국민 청원이 역대 최다 동의를 받은 가운데, 경찰은 내일(24일) 공개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내일 경찰 내부위원 3명과 외부위원 4명으로 구성한 심의위원회를 열고 '박사방' 운영자 조 모 씨의 신상 공개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만일 공개된다면 성폭력 범죄로는 첫 사례인데, 경찰은 공개가 결정되더라도 얼굴과 이름 등 수준과 방식에 대한 구체적인 논의가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지난 19일 경찰은 아동음란물 제작과 강제 추행, 협박과 사기 등 7가지 혐의를 적용해 조 씨를 구속했습니다.

이보다 하루 앞서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조 씨의 신상 공개를 요구하는 글이 올라왔는데, 나흘 만에 2백만 명을 넘어 역대 최다 동의 기록을 경신했습니다.

나혜인[nahi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