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265명| 완치 10,295명| 사망 269명| 검사 누적 852,876명
20대도 상태 '위중'...'사이토카인 폭풍' 예의주시
Posted : 2020-03-21 22:30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상태가 위중한 국내 환자 가운데는 20대 1명도 포함돼 있습니다.

'사이토카인 폭풍'이란 진단을 받았는데, 상태가 나아지지 않고 있습니다.

젊은 층도 위험할 수 있다는 경고 속에, 방역 당국도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이종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코로나19 20대 확진자 가운데 유일하게 위중한 상태로 분류된 환자는 경북대 병원에 입원 중입니다.

26살로, 인공호흡기와 인공 심폐장치인 '에크모'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평소 기저 질환이 있긴 했는데, 해당 주치의는 '사이토카인 폭풍'으로 진단했습니다.

바이러스 등이 체내에 들어왔을 때, 면역 물질이 과도하게 분비되면서 정상 세포를 공격하는 현상을 말합니다.

병원체만 죽여야 하지만 '폭풍'처럼 과도하게 쏟아져, 오히려 환자의 신체조직에 염증을 일으키는 겁니다.

[백순영 / 가톨릭의대 미생물학교실 교수 : 심각하게 진행되면 다발성 장기부전 등으로 사람이 사망할 수도 있고요. 일단 치유가 된다 할지라도 여러 가지 후유증이 남을 수밖에 없는 아주 무서운 상황이 될 수가 있습니다.]

정확한 발생 원인은 확인되지 않았지만 주로 면역체계가 강력한 젊은 층에 많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면역체계가 약한 노년층이 더 위험성이 높긴 하더라도, 젊은 층도 방심해선 안 된다는 얘기입니다.

현재 국내 확진자를 연령 별로 구분한, 10만 명당 발생률을 보면, 20대는 35명에 달해, 다른 연령대보다 월등히 높습니다.

방역 당국은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권준욱 /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 : 좀 더 임상에 일선에 계시는 전문가들과 의견을 통해서 치료와 관련된 여러 지침이나 이런 것들을 준비하도록 그렇게 하겠습니다.]

세계보건기구 WHO도 사무총장이 직접 나서, 젊은이들도 코로나19에 '천하무적'은 아니라며 위험성을 경고했습니다.

YTN 이종원[jongwon@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