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대한항공 승무원 확진..."감염 승무원과 같은 항공편 탑승"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대한항공 승무원 확진..."감염 승무원과 같은 항공편 탑승"

2020년 03월 07일 22시 0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경기 용인에 거주하는 대한항공 승무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대한항공 승무원 가운데 두 번째 확진입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오늘 페이스북을 통해 "기흥구 보정동 신촌마을 포스홈타운 1단지에 사는 대한항공 승무원 A씨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확인 결과 A 씨는 앞서 지난달 25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대한항공 승무원 B 씨와 함께 현지 시간으로 지난달 20일 LA발 인천행 KE012편 항공편에 탑승해 자가 격리 상태 중이었습니다.

A 씨는 지난달 27일 미열 등 증상이 발현했고, 지난 6일에는 근육통과 기침 증세가 나타났고 당일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대한항공 측은 추가 확진자 발생에 따라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자가 격리 중이던 승무원 30여 명을 추가로 일주일 더 자가 격리하도록 했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