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9,583명| 완치 5,033명| 사망 152명| 검사 누적 394,141명
현직 부장판사 "문재인 대통령 하야 요구" SNS에 글 올렸다 삭제
Posted : 2020-02-19 13:36
현직 부장판사 "문재인 대통령 하야 요구" SNS에 글 올렸다 삭제
진보 성향의 현직 부장판사가 자신의 SNS에 문재인 대통령의 하야를 요구하는 글을 올렸다 삭제했습니다.

김동진 서울중앙지방법원 부장판사는 SNS에 올린 글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대한민국의 헌법질서를 수호할 의지와 능력이 없다고 판단된다"며 공개적으로 하야를 요구했습니다.

김 부장판사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태와 관련해 문 대통령이 '마음의 빚' 운운하며 조 전 장관이 어둠의 권력을 계속 행사할 수 있도록 방조하는 행위가 얼마나 큰 해악이 되는지 생각해봤을지 의문이라고 적었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 본인이 모르는 가운데 그런 언행을 했든 알면서 그러한 언행을 했든 모두 대통령으로서의 자질이 없는 행동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김 부장판사는 이 같은 글을 게시한 이후 논란이 일자 자신의 SNS에서 해당 글을 삭제했습니다.

앞서 김 부장판사는 지난 2014년 원세훈 전 국정원장의 선거법 위반 혐의에 대한 1심 무죄 판결을 비판하는 글을 올렸고, 지난달 11일에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검찰 고위직 인사 단행을 비판하는 글을 쓰기도 했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