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정차 차량 두들기고 욕설..."폭행 혐의 무죄"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정차 차량 두들기고 욕설..."폭행 혐의 무죄"

2020년 01월 26일 11시 1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정차 차량 두들기고 욕설..."폭행 혐의 무죄"
건널목에 승용차가 정차한 것에 화가 나 차체와 창문 등을 주먹으로 내려친 50대가 폭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지만 무죄 판결을 받았습니다.

서울동부지방법원은 폭행 혐의로 기소된 54살 A 씨에게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폭행은 사람을 향한 유형력의 행사여야 한다며, A 씨의 행위가 폭행죄로 인정되기에는 부족하다고 판단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9월 서울 성동구의 한 도로에서 차량이 건널목에 멈춰서 있자 차체와 창문을 손과 발로 치고 욕설하며 손잡이를 잡아당겼습니다.

검찰은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