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261명| 완치 24명| 사망 12명
풍성한 전통 행사...연휴 첫날 도심 나들이 인파
Posted : 2020-01-24 18:59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설 연휴인 첫날인 오늘 서울 도심 곳곳에는 가족 나들이객들로 붐볐습니다.

즐길 거리 가득한 고궁과 박물관에 스케이트장까지 여유 있는 휴일 표정, 부장원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모두 동심으로 돌아가 빙판을 가로지릅니다.

미끄러지고 엉덩방아를 찧기도 하지만 아랑곳하지 않습니다.

연휴 첫날 스케이트장을 찾은 시민들의 얼굴에는 여유와 웃음이 가득합니다.

[김지애 / 서울 독산동 : 저는 계속 넘어지고 다른 사람들은 잘 타가지고 그래도 타니까 정말 재밌고 신나요.]

[이세형 / 서울 수송동 : 설 연휴 맞이해서 고향 내려가기 전에 오늘 하루 즐기고, 내일 새벽에 고향에 내려가려고 하고 있습니다.]

운현궁에서 열린 설맞이 행사에도 시민들 발길이 이어졌습니다.

제기차기부터 활쏘기까지, 가족과 즐기는 민속놀이에 시간 가는 줄 모릅니다.

고사리손으로 던진 윷가락이 힘차게 하늘을 가릅니다.

고궁 한복판에 자리한 나무에는 형형색색 희망찬 소원들이 주렁주렁 열렸습니다.

[박명원 / 서울 갈현동 : 우리 아들 건강하고, 올해는 말 잘 듣고. 최고인 것 같아요, 건강이. 건강하게 올 한 해도 잘 넘어갔으면 좋겠습니다.]

도심 속 박물관에서는 설을 맞아 떡 메치기가 한창입니다.

호호 불며 먹는 떡국 한 숟가락이면 매서운 추위도 잊고 웃음보따리가 터집니다.

[박미정 / 서울 사당동 : 설 명절 느낌을 많이 느낄 수 있는 곳을 알아보다가 가까운 곳에 있어서 (나들이 나왔습니다). 우리 가족 모두 다 건강하고 하고자 하는 일 다 잘 됐으면 좋겠습니다.]

설날을 하루 앞둔 여유 있는 휴일.

도심 속 나들이로 연휴를 시작한 시민들은 건강과 행복이 가득한 한 해가 되기를 바랐습니다.

YTN 부장원[boojw1@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