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여성 뒤따라가 몰래 촬영한 20대 남성...현직 경찰에 덜미
Posted : 2019-12-06 22:22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지하철역 쇼핑몰에서 길 가던 여성을 뒤따라가 몰래 촬영하던 20대 남성이 붙잡혔습니다.

출근하던 경찰관의 눈썰미에 걸려 현장에서 바로 체포됐습니다.

김지환 기자입니다.

[기자]
시민들로 붐비는 서울의 한 대형쇼핑몰입니다.

가방을 멘 남성이 20대 남성을 쫓아가 무언가 추궁합니다.

당황한 듯한 20대 남성이 황급히 자리를 뜨지만, 잠시 뒤 출동한 경찰에게 연행됩니다.

지나가는 여성을 몰래 촬영하던 범인이 현장에서 붙잡히는 장면입니다.

범인을 추적해 신고한 사람은 야간 근무를 하러 출근하던 경찰관이었습니다.

[강도형 / 역삼지구대 경장 : 여성이 갑자기 방향을 틀어서 이동하니까 그 남성이 다시 또 여자 뒤를 따라붙더라고요. 아, 이건 뭐가 있겠다….]

당시 강 경장은 여성과 일정한 거리를 두고 200m 넘게 쫓아가는 남성을 수상히 여겨 따라갔습니다.

휴대전화를 보여달라는 강 경장의 요청에 20대 남성은 수차례 도주를 시도하기도 했습니다.

[강도형 / 역삼지구대 경장 : 신분을 밝히고 '경찰관이다' 보여주고 다시 '촬영했냐?' '휴대전화를 보여달라'….]

20대 남성의 휴대전화에선 다른 여성의 신체를 몰래 촬영한 영상도 여러 개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남성을 불법 촬영 혐의로 입건해 추가 범행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김지환[kimjh0704@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