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윤중천 "윤석열 알지 못해...면담 조사 내용은 소통 착오"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윤중천 "윤석열 알지 못해...면담 조사 내용은 소통 착오"

2019년 10월 12일 20시 0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윤중천 "윤석열 알지 못해...면담 조사 내용은 소통 착오"
윤석열 검찰총장의 별장 접대 의혹 논란과 관련해 당사자인 건설업자 윤중천 씨 측이 직접 입장을 내놨습니다.

윤중천 씨 측 변호를 맡은 법무법인 푸르메는 어제(11일) 구속 중인 윤 씨를 접견해 확인한 결과, 윤 씨는 윤 총장을 알지도, 만난 적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윤 씨 측은 또 한겨레 보도에 언급된 과거사 진상조사단원과의 면담 과정에서도 친분이 있는 법조인을 물어, 몇 명의 검사 출신 인사를 언급했지만, 윤 총장은 포함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고위직 법조인들과의 친분 여부를 묻는 질의 응답 과정에서 소통에 착오가 생겨 면담보고서에 기재된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후 검찰 수사단의 조사를 받을 때도 윤 총장이 기재된 면담보고서를 본 적이 없고, 수사단으로부터 질문을 받거나 '윤석열을 모른다'고 진술한 적도 없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결심 공판을 앞둔 윤 씨 측은 이번 일로 더 이상 논란이 되기를 바라지 않는다며 관련 수사가 진행된다면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