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검찰, '보복 운전' 최민수에 징역 1년 구형..."반성 없어"
Posted : 2019-08-09 22:25

동영상시청 도움말

검찰이 보복운전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최민수 씨에게 징역 1년을 구형했습니다.

서울남부지방법원은 오늘 특수 협박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최민수 씨의 결심 공판을 진행했습니다.

검찰은 당시 영상을 확인한 결과 최 씨가 피해자 차량을 무리하게 가로막은 채 욕설을 했고, 반성의 태도도 보이지 않고 있다며 최 씨에 대해 징역 1년을 구형했습니다.

이에 대해 최 씨는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면서도 욕설한 것을 후회하지 않고 보복 운전을 한 것은 전혀 아니라며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앞서 최 씨는 지난해 9월 서울 여의도의 한 도로에서 보복 운전을 하고 욕설을 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김대겸[kimdk1028@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