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국회 패스트트랙 사태' 이정미 의원, 오늘 소환
Posted : 2019-08-02 22:29

동영상시청 도움말

국회 신속처리안건, '패스트트랙' 지정 과정에서 벌어진 폭력 사태와 관련해 정의당 이정미 의원이 경찰에 출석했습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오늘(2일) 오후 2시, 이 의원을 피고발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 의원은 "한국당 의원들도 서둘러 조사를 받으라는 뜻에서 소환에 응했다"며, "피해자라는 사실이 너무 명백하지만, 성실히 조사를 받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의원과 함께 소환을 통보받은 한국당 의원들은 이번에도 모두 불응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패스트트랙 사태와 관련해 수사 대상에 오른 109명의 현직 국회의원들 가운데 한국당 의원이 59명으로 가장 많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