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2,893명| 완치 19,970명| 사망 378명| 검사 누적 2,219,162명
'집에서 편안하게 임종' 가정형 호스피스 서비스 내년에 도입
Posted : 2019-06-24 22:35

동영상시청 도움말

환자가 집에서 편안하게 죽음을 맞이할 수 있도록 정부가 가정형 호스피스 서비스를 내년에 도입하기로 했습니다.

또 말기암 등 4개로 한정된 호스피스 대상 질환을 확대해 보다 많은 환자에게 호스피스를 제공하고, 말기 환자는 질환 종류와 상관없이 의료기관이 체계적으로 통증 관리와 임종관리를 해주기로 했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이 같은 내용의 1차 호스피스·연명의료 종합계획을 발표했습니다.

현재는 호스피스 전문병동에 입원해 서비스를 받는 '입원형'이 중심이지만, 내년에는 호스피스팀이 환자의 집을 방문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가정형'을 정식으로 도입하기로 했습니다.

또 2021년에는 호스피스 전문팀이 일반병동, 응급실에 있는 환자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자문형'과 소아청소년 대상의 호스피스 서비스도 도입하기로 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