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이웃집 할머니에게 상습적으로 날계란 투척한 60대 구속
이웃집 할머니에게 상습적으로 날계란 투척한 60대 구속
Posted : 2019-06-13 18:10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YTN)

이웃집에 사는 할머니에게 수차례 날계란을 투척한 60대 남성이 구속됐다.

13일 경기 평택경찰서에 따르면 A(61) 씨는 지난 4월 말부터 약 한 달 동안 10차례에 걸쳐 이웃에 사는 B(83) 씨에게 날계란을 던져 상습폭행 혐의로 구속됐다.

A 씨는 B 씨가 사는 건물 앞에 사는 이웃으로, B 씨가 집에서 나오면 자신의 집 3층 옥상으로 올라가 날계란을 투척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2017년 B 씨가 주운 폐지에 A 씨가 쓰레기를 버린 일 때문에 두 사람의 갈등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A 씨로 추정되는 남성이 계란을 던지는 장면이 담긴 CCTV 화면을 확보하고 그를 피의자로 입건했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부인했으나, 영장실질심사에서 할머니가 자신을 괴롭혀서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법원은 A 씨가 근거 없이 혐의를 부인해 증거인멸의 우려가 있다고 판단, 구속영장을 발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B 씨의 피해 사례는 지난 5월 한 시사교양프로그램을 통해 소개됐다. 이 방송에서 B 씨는 3년 동안 A 씨에 의해 날계란과 오물 테러, 욕설 등으로 인해 피해를 보았고, 멍이 들고 옷가지가 훼손된다고 주장했다.

이후 지난달 27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A 씨에 대한 경찰 수사를 촉구하는 청원이 올라오기도 했다. 이 청원에는 13일 현재 1만 4천여 명이 동의한 상태다.


YTN PLUS 문지영 기자(moon@ytnplus.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