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7개월 영아 방치한 엄마 "지인과 딸 사망 확인"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6-10 22:33
7개월 된 딸을 6일간 내버려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 10대 어머니가 남편이 아닌 지인과 딸이 숨진 것을 확인한 뒤 집을 빠져나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인천지방경찰청은 지난달 31일 어머니 18살 A 양이 지인인 21살 B 씨와 함께 귀가해 딸이 숨진 사실을 확인한 뒤 10분 만에 집을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아버지 21살 C 씨는 다음날, 집으로 돌아와 숨진 딸을 종이 상자에 넣어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A 씨 부부는 최초 경찰 조사에서 지난달 31일 딸이 숨져 있는 걸 발견한 뒤 무서워서 그대로 버려두고 친구를 찾아갔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아동학대 치사 혐의로 구속된 A 씨 부부를 이번 주 안으로 검찰에 넘길 방침입니다.

송재인 [songji10@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