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CCTV 고장"...학대 의혹 어린이집 과태료만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6-10 08:46
지난 7일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글입니다.

한 누리꾼은 어린이집에 다니는 두 살짜리 자녀가 지난 4월부터 온몸에 멍이 드는 등 학대를 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부모가 가장 먼저 연락했던 곳은 구청입니다.

하지만 현장 점검에 나선 구청 직원은 핵심 증거 자료가 될 CCTV를 확인하진 못했습니다.

어린이집 측이 CCTV의 저장장치가 고장 나 이미 폐기했다고 주장했기 때문입니다.

결국, 구청은 CCTV 관리 의무를 위반한 책임만 물어 과태료 75만 원을 물리기로 했습니다.

구청의 조사 결과에 대해 학부모는 어떻게 아동학대 의심으로 어린이집을 그만둔 날이 CCTV가 고장 난 날과 일치할 수 있느냐며 분통을 터트렸습니다.

이후 곧바로 어린이집 원장을 경찰에 고소했습니다.

어린이집 원장을 아동학대 혐의로 입건한 경찰은 증거인멸 정황도 조사할 방침입니다.

YTN 송재인입니다.


촬영기자ㅣ강보경
자막뉴스 제작ㅣ이 선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