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빨라진 2차 성징...성조숙증 어린이 매년 증가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5-20 20:31
■ 진행 : 변상욱 앵커, 이세나 앵커
■ 출연 : 허양임, 서울백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이번 시간은 우리 몸을 건강하게 지켜줄 올바르고 알찬 정보를 알아보는 건강한 저녁 시간입니다. 오늘 주제는 성조숙증입니다. 서울백병원 허양임 교수가 나와 계십니다. 어서 오십시오. 안녕하세요.

[인터뷰]
안녕하세요.

앵커

성조숙증, 두 분은 아이를 키우시니까 잘 아실 테지만 문외한이어서. 좀 설명을 해 주시죠.

[인터뷰]
요즘 성소숙증이 증가하고 있다는 보고가 계속 있는데요. 사실 2013년 보고 자료에 따르면 6만 7000명 정도였었는데 2019년에 한 9만 5000명 정도로 한 41.3% 정도 증가하고 있습니다. 성조숙증은 말 그대로 또래보다 2차 성징이 좀 일찍 나타나는 건데요. 여아는 만 8세, 남아는 만 9세에 2차 성징이 시작되는 것을 성조숙증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앵커

성조숙증 아이들이 늘고 있는 이유는 뭔가요?

[인터뷰]
사실 전반적으로 성조숙증의 원인이 되는 것들이 사실 가족력으로서 사춘기가 빨리 오는 가족력이 있다든가 아니면 선천적으로 다른 뇌나 관련된 질병이 있다든가 이런 문제도 있을 수 있고요.

또 요즘 육식 위주의 식생활이나 애들이 운동을 안 하는 것. 인스턴트음식 많이 먹으면서 비만한 경우가 많아지는데 비만도 하나의 원인이 될 수가 있습니다. 또 산업화가 되면서 환경오염이나 플라스틱 같은 일회용기를 사용하면서 이런 환경호르몬 노출로 인해서 성조숙증이 늘어나고 있다라고도 생각하고 있습니다.

앵커

그러면 이제 부모들이 세심하게 지켜보긴 지켜봐야 되는데 어떤 특정한 시기가 있겠죠. 여기서부터 여기까지는 주로 아이들이 어떤 증상을 보이니까 그때.

[인터뷰]
결국 성조숙증이 성호르몬 분비가 좀 더 일찍 많이 돼서 사춘기 신체 변화가 나타나는 건데요. 사실 보통 성조숙증 있는 아이들이 처음에는 체격이 또래 아이들보다 좀 크고 체중도 많이 나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뼈 나이도 자기 본래 만 연령보다 1년 이상 앞서 있는 경우를 우리가 성조숙증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이건 사실 X레이를 찍어봐야 되기 때문에 어른들이 확인하기는 어렵지만 여아에서는 만 8세 전에 가슴의 몽우리, 유방 몽우리가 생기거나 아니면 음모가 생기는 경우가 의심할 수 있겠고요. 남자 아이들은 만 9세 이전에 음모가 생기거나 음경이나 고환이 커지는 경우를 의심할 수 있어서 부모님들이 그 시기에 애들을 유심히 관찰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앵커

이게 치료를 받아야 하는 거잖아요. 치료를 제때 안 받으면 어떤 증상이 생기는 건가요?

[인터뷰]
사실 일반적으로 처음 시작할 때 체격이 좀 크지만 이 성조숙증이 되면서 성호르몬에 일찍 노출이 되게 되면 급성장을 좀 일찍 겪고 그다음에 성장판이 빨리 닫히게 되기 때문에 최종 신장이 성인이 됐을 때 더 작게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리고 노출되는 시간이 길어지게 되면 또 아무래도 초경도 빨리하게 되겠고요. 그리고 아이들이 어릴 때 신체변화가 있게 되면 부끄러움을 탄다거나 수영장 같은 데 가기 싫어하고 친구들 사이에서 심리적인 문제를 겪을 수 있어서 좀 치료가 필요하고요. 또 여아의 경우에는 여성호르몬 노출 기간이 길어지는 문제로 인해서 이후에 유방암의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든가 하는 것도 있을 수 있습니다.

앵커

그러면 남아와 여아의 치료 방법이 서로 다릅니까?

[인터뷰]
아니, 꼭 그렇게 다르지는 않는데요. 사실 성조숙증의 치료가 원인질환이 있다면 원인질환에 맞춰서 치료하는 게 좋습니다. 하지만 기질적 원인이 전혀 없이 그냥 생긴 원발성 진성 성조숙증 같은 경우에는 성숙을 늦춰줄 수 있는 걸 사용할 수 있는데요.

보통 많이 사용하는 게 GNRH 유도체라는 걸 사용해서 4주 간격으로 주사를 놔줄 수 있겠습니다. 사실 보통 주사를 맞으면 처음에는 급성장이 줄면서 신장이 자라는 속도가 준다든가 가슴이 다시 자라지 않는다든가 음모가 자라지 않는다든가 변화가 생길 수가 있습니다.

그런데 보통 이런 진성 성조숙증이 여자아이들은 80% 이상이 원인이라면 남자 아이들 같은 경우에는 50% 정도만 원인이기 때문에 그 50% 정도가 되는 원인질환을 반드시 찾아서 그 질환에 맞춰서 치료하게 해야 되기 때문에 무조건 이런 주사만 맞힌다든가 하는 게 아니라 전문가를 찾아서 원인을 확인할 필요는 있습니다.

그리고 만약에 우리가 이 GNRH 유도체를 맞는 주사치료를 하다가 만약에 키가 원하는 만큼 잘 속도가 안 나온다 이러면 성장호르몬을 같이 쓰는 경우도 있습니다.

앵커

부모님들이 또 궁금해하실 것 같은 게 이걸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은 없는 건지. 그 부분도 궁금해요.

[인터뷰]
사실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은 비만한 경우가 아무래도 사춘기가 좀 빨리 오거든요. 그래서 다른 건강적인 측면에서 좋지 않기 때문에 아이들이 건강한 생활습관을 가지고 표준 체중을 유지할 수 있도록 신경 써주는 게 필요할 것 같고요.

또 간혹 오히려 조숙이 되게 할 수도 있다면서 칼슘이나 이런 비타민D 같은 성장할 수 있는 우유 같은 걸 제한하는 부모님들도 있는데 사실 성조숙증을 치료할 때 그런 칼슘이나 비타민D를 제한하실 필요는 전혀 없고요. 아이들이 잘 건강한 식단을 유지하고 운동을 꾸준히 할 수 있게 해 주는 것, 그게 중요할 것 같습니다.

앵커

그런데 실제로 치료는 일단 받기 시작하면 성공하는 확률은 높나요?

[인터뷰]
아이들이 무조건 다 치료를 하는 건 아니고요. 특히나 최종 신장을 계산해 봤을 때 부모님의 키를 가지고 목표로 하는 최종 신장보다 너무 안 자랄 것 같다, 이런 경우에 치료를 하고요. 아무래도 치료를 하지 않는 경우보다 호르몬 치료를 하는 경우에 좀 마지막 최종신장을 키워줄 수가 있고 또 이런 초경을 늦춰줌으로써 아이들의 심리적인 스트레스를 줄여줄 수 있는 건 있을 것 같습니다.

앵커

아이들이 이 부분에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거나 그러면 성격적으로도 좀 어렵겠군요. 알겠습니다. 허양임 교수님, 오늘 도움말씀 고맙습니다.

앵커

고맙습니다.

[인터뷰]
고맙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