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제보이거실화냐] 구급차에서 태어난 아기 실화냐? 119구조대가 지킨 두 생명!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3-12 18:09
119구조대가 지킨 두 생명
구급차에서 태어난 아기 실화냐?

고요한 밤하늘을 뒤흔든 비명소리. 그런데 여기는… 섬마을???

지난 3월 3일 새벽 4시경, 전남 여수의 작은 섬 대두라도에 일각을 다투는 응급상황이 발생했다.

예정일을 한 달 앞둔 천은정 씨에게 진통이 온 것이다. 모두가 잠든 새벽, 구급차도 오기 힘든 섬마을에서 갑작스럽게 온 산통 때문에 천은정 씨는 덜컥 겁이 났다. 급하게 마을 주민의 배를 얻어 타고 병원이 있는 육지로 향한 천은정 씨. 새벽 4시 반 가까운 월전항에서 구급대에 인계돼 황급히 병원으로 이송됐는데… 하지만 고통은 점점 심해졌고 터져 나온 양수가 온몸을 적실 정도였다. 결국 구급차 안에서 분만을 하기로 한다.

대기 중인 병원에 전화를 건 119 구급대원, 의료진의 도움을 받아 침착하게 분만을 유도했다. 결국 병원에 도착하기 약 10분 전인 새벽 5시경 119구급차 안에서 건강한 아이가 태어났다. 산모 천은정 씨와 가족들은 구급대원의 빠르고 침착한 처치 덕분에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밤낮없이 출동하는 119 덕분에 소중한 두 생명을 지킬 수 있었다.

그림 : 고연정(kyj@ytnplus.co.kr)
목소리 : 박태호(ptho@ytnplus.co.kr) 유예진(gh8767@ytnplus.co.kr)
제작 : YTN PLUS 박태호 PD(ptho@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