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검찰, 넥슨 김정주 '1.5조 탈세' 본격 수사...조세범죄조사부 배당
검찰, 넥슨 김정주 '1.5조 탈세' 본격 수사...조세범죄조사부 배당
Posted : 2019-02-19 17:03
유명 게임 업체 넥슨의 창업주인 김정주 대표가 거액의 탈세를 했다는 의혹에 대해 검찰이 본격적인 수사에 나섭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김정주 NXC 대표의 1조5천억 대 탈세 의혹 사건을 조세범죄조사부에 배당했습니다.

앞서 투기자본감시센터는 지난 12일 김 대표 등 11명과 NXC 등 법인 3곳을 조세포탈 혐의로 고발했습니다.

이들은 고발장에서 김 대표가 해외에 페이퍼 컴퍼니를 만들어 위장거래로 법인세를 탈루하는 등 모두 1조5천억 원을 탈세한 혐의가 있다며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고발 내용이 복잡해 조세 전문 부서에 사건을 배당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양일혁 [hyuk@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