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그런데] 마지막 기관사의 소망도
Posted : 2018-12-26 19:29

동영상시청 도움말

남북철도연결 착공식이 있었던 오늘, 1950년 경의선 마지막 기관사였던 고 한준기 옹을 떠올립니다.

기차를 사랑하는 마음만큼 남북이 자유롭게 오가는 날이 오기를 기대했던 기관사들의 소망이 이번에는 꼭 이뤄지기를 바랍니다.

김현미 [hm2032@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