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헌재, 내일 열릴 2차 변론 준비에 주력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헌재, 내일 열릴 2차 변론 준비에 주력

2017년 01월 04일 14시 3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헌재, 내일 열릴 2차 변론 준비에 주력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을 심리하는 헌법재판소가 내일(5일)로 예정된 2차 변론 준비를 위한 논의를 이어갑니다.

헌법재판소는 오늘 오전 재판관 회의를 열고 탄핵심판 첫 증인신문의 세부사항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헌재는 내일 오전 10시에 박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의 두 번째 변론을 열고 대통령의 출석 여부를 확인한 뒤 국회 측과 박 대통령 측이 추가로 신청하는 증거와 증인 채택을 논의합니다.

이어 오후 2시에는 이재만, 안봉근 전 청와대 비서관을, 오후 3시부터는 윤전추, 이영선 행정관을 신문할 예정입니다.

헌재는 또 박 대통령 불출석으로 1차 변론이 9분 만에 끝난 만큼 2차 변론이 정상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증인 소환에도 신경을 쓰고 있습니다.

헌재는 증인들의 소재 파악에 주력하면서 정당한 사유 없이 증인들이 소환에 응하지 않을 경우 형사소송법에 따라 강제 구인한다는 방침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