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내일 대규모 주말집회...법원 "청와대 앞 행진 허가"
Posted : 2016-11-11 08:23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촉구하는 대규모 주말집회가 내일 서울 도심에서 예정된 가운데 법원이 청와대 앞 행진을 허가했습니다.

서울행정법원은 유성기업 노조가 주축이 된 유성 범대위가 경찰이 청와대 앞 행진을 금지한 것은 부당하다며 낸 가처분신청을 받아들였습니다.

재판부는 지난 7일부터 비슷한 시위가 있었지만 큰 혼란이 없었다면서 일부 교통 불편은 집회와 시위의 자유를 보장하면서 수용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유성 범대위는 내일 청와대와 가까운 청운효자동 주민센터에서 '민중총궐기' 집회가 열리는 서울광장까지 약 300명이 이른바 '오체투지' 행진을 할 계획입니다.

앞서 서울지방경찰청이 교통 소통 등을 이유로 청와대 앞 행진을 금지하자 유성범대위 측은 법원에 가처분 신청을 냈습니다.

신지원 [jiwonsh@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