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유명 사립대, 폭언 미국인 교수 고소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유명 사립대, 폭언 미국인 교수 고소

2013년 01월 24일 08시 5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유명 사립대, 폭언 미국인 교수 고소
서울시내 유명 사립대 측이 동료 교수에게 폭언과 협박을 일삼고 허위사실을 퍼뜨린 혐의 등으로 미국인 교수를 상대로 무더기 고소를 했습니다.

이 대학 영어영문학과 김 모 교수는 지난해 10월 같은 학과 F교수를 상대로 새벽에 수십 차례 전화를 걸어 욕설과 협박을 하고 인종차별적 발언을 퍼부었다며 고소했습니다.

학교 측도 F교수가 지난해 5월 무단 출국한 뒤 급여와 주거비 등 8백만 원을 가로챘다며 사기 혐의로 고소하고,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등 학교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추가 고소할 방침입니다.

이에 대해 F교수는 오히려 자신이 학교에서 차별과 괴롭힘을 당했다고 억울함을 호소하며 학교 측을 상대로 소송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안윤학 [yhah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