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바퀴벌레 잡으려다 아파트 주방에서 화재
Posted : 2012-02-09 01:49

동영상시청 도움말

바퀴벌레를 잡으려고 뿌린 살충제 때문에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어젯밤 11시쯤 서울 여의도의 아파트에서 집주인 70대 김 모 씨가 바퀴벌레 살충제를 뿌린 뒤에 가스렌지를 켰다가 '펑' 하는 소리와 함께 불이 났습니다.

불은 7분 만에 꺼졌고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가스렌지와 싱크대 등이 부서져 소방서 추산 30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신윤정 [yjshine@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