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초등생 성추행 캐나다 강사 영장
Posted : 2009-02-12 15:14
서울 성동경찰서는 수업 듣는 여자 어린이들을 성추행한 혐의로 캐나다인 영어강사 41살 C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C 씨는 지난해 10월 서울 송정동 주민자치센터 영어교실에서 초등학교 1학년 여자 어린이 3명을 무릎에 앉히고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C 씨는 무릎에 앉힌 것은 맞지만 친밀함의 표시일 뿐이라며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경찰은 지난달 학부모들로부터 고소를 접수받아 C 씨를 출국금지 시키고 조사해왔습니다.

양일혁 [hyuk@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