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일 재무 '구두 개입'...원·달러 환율 1372.9원 마감

한미일 재무 '구두 개입'...원·달러 환율 1372.9원 마감

2024.04.18. 오후 3:4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오늘 새벽 한미일 3국 재무장관들의 공동성명 이후 환율 불안이 다소 진정 국면을 보이고 있습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어제 종가보다 6.8원 내린 1,380원에 출발해 계속 하락하다 13.9원 내린 1372.9원으로 마감했습니다.

이틀 전 한때 1,400원대를 돌파하던 가파른 상승세는 다소 꺾인 모습입니다.

증시도 상승 마감했습니다.

코스피는 0.44% 오른 2,595.46으로 출발해 상승하다 1.95% 오른 2634.7로 끝났습니다.

코스닥지수도 0.04% 오른 833.38로 시작해 상승 폭을 키워 2.72% 오른 855.65로 장을 마쳤습니다.

간밤에 미국 뉴욕증시의 3대 지수는 모두 하락 마감했는데 우리 증시는 외국인과 기관이 일제히 매수에 나서며 상승했습니다.



YTN 류환홍 (rhyuh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