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증권사, 부동산 연착륙 위해 합리적인 PF 수수료 적용해야"

금감원 "증권사, 부동산 연착륙 위해 합리적인 PF 수수료 적용해야"

2024.03.05. 오전 11:0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금융감독원이 부동산 시장의 질서 있는 연착륙을 위해 금융투자업계에 합리적인 PF 수수료와 금리가 적용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금감원 황선오 부원장보는 오늘(5일) 금융투자회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업무설명회에서 부동산 PF와 해외 부동산 등 위험자산에 투자 비중이 높은 금융투자업계에 철저한 리스크 관리가 필요하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금융투자업계에 랩·신탁 관련 고질적인 영업 관행과 사익 추구 행위 등이 드러난 만큼 업계 스스로 신뢰회복을 위해 자정 노력을 기울여달라고 강조했습니다.

금감원은 또, 올해 금융투자 부문 감독·검사 방향과 관련해 부동산 관련 리스크가 금융시스템으로 전이되지 않도록 각 금융사의 유동성과 건전성을 세밀하게 관리할 방침입니다.

이어 토큰증권과 생성형 인공지능 관련 투자 등 성장산업에 대한 감독·검사체계를 정비하고 공모펀드 경쟁력 향상을 위한 제도 개선에도 나설 계획입니다.



YTN 엄윤주 (eomyj101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