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생필품값 실태조사 착수...정부 "슈링크플레이션 문제 엄중 인식"

실시간 주요뉴스

정부가 '생필품 슈링크플레이션'에 대한 실태조사에 착수하기로 했습니다.

슈링크플레이션은 양을 줄인다는 뜻의 슈링크와 물가 상승을 뜻하는 인플레이션의 합성어로, 가격은 그대로 두거나 올리면서 제품 용량을 줄이는 꼼수 인상을 뜻합니다.

김병환 기획재정부 1차관은 오늘(17일) 오전 서울 한국수출입은행에서 비상경제차관회의 겸 물가관계차관회의를 주재하고 부처별 물가안정 대응책을 논의하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 차관은 회의에서 용량 축소 등을 통한 편법 인상, 이른바 슈링크플레이션에 대한 우려가 많다며 정직한 판매행위가 아니며 소비자 신뢰를 저해할 수 있기 때문에 정부에서도 중요한 문제로 엄중히 인식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우선 이번 달 말까지 한국소비자원을 중심으로 주요 생필품 실태조사를 진행하고 신고 센터를 신설해 관련 사례에 대한 제보를 받도록 하겠다며 실태조사를 바탕으로 소비자의 알 권리를 높일 수 있는 구체적인 방안을 조속히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YTN 오인석 (insuko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