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인터넷 접속 오류' LGU+, 장애 시간 10배 요금 감면

실시간 주요뉴스

LG유플러스가 이달 초 유선 인터넷 접속 오류를 겪은 이용자들에게 약관에 따라 사고 당일 이용료를 감면해주고, 장애 시간의 10배에 해당하는 금액도 돌려주기로 했습니다.

불편을 겪은 인터넷·결합 서비스 이용자는 하루 이용 금액에 장애 시간의 10배에 해당하는 요금을 더한 액수를 돌려받게 되며, 결합 서비스 일부는 3배에 해당하는 금액을 차감받게 됩니다.

예를 들어 월 4만 2,900원 요금제인 '프리미엄 안심 1기가' 이용자가 2시간 장애를 겪었으면, 하루 이용액 1,430원에 피해 시간 이용 금액의 10배인 1,192원을 더한 2,622원을 보상받게 됩니다.

보상은 다음 달 나오는 11월 이용요금 청구서에 자동으로 반영됩니다.

앞서 지난 7일 오후 LG유플러스 유선망에서 네트워크 점검 과정 중 설비 오류로 인터넷 접속이 끊겨 일부 이용자들이 짧게는 10분, 길게는 5시간가량 인터넷 접속에 불편을 겪었습니다.



YTN 이승윤 (risungyo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