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천일염 생산 염전 대상 방사능 검사 확대

해수부, 천일염 생산 염전 대상 방사능 검사 확대

2023.06.06. 오후 4:5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해양수산부는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와 관련해 국내 천일염 생산 염전에 대해 방사능 검사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해양수산부는 설명 자료를 내고, 이르면 이번 달부터 방사능 검사를 대폭 확대할 예정이라며 정부와 민간의 모든 역량을 동원해 천일염 안전을 관리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해수부는 지난 4월부터 전국 10여 개 천일염 생산 염전을 대상으로 매달 방사능 검사를 진행해 왔고 지금까지 모든 염전에서 방사성 물질은 검출되지 않았습니다.

해수부는 이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시기가 임박해 사재기가 늘어 천일염 가격이 급등했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습니다.




YTN 박홍구 (hkpar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