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이슈] 라면 가격이 왜 이래?...치솟는 '먹거리 물가'

[뉴스앤이슈] 라면 가격이 왜 이래?...치솟는 '먹거리 물가'

2023.06.05. 오후 1:14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오늘 점심으로 라면 드신 분 계신가요?

간단한 한 끼는 물론 간식으로도 인기 많은 라면!

그런데 요즘 가격이 심상치 않습니다.

오늘 편의점에 가 봤습니다.

국민 라면이죠.

신라면 1봉지에 1,000원,

진라면 매운맛과 안성탕면은 각 950원, 900원이었고요.

너구리라면은 1,100원이었습니다.

식당에서 사 먹는 라면은 5천 원 아래인 곳을 찾아보기 힘들 정도입니다.

통계청 자료를 확인한 결과 라면 가격은 실제 크게 오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달 라면의 소비자물가지수는 124.04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무려 13.1%나 올랐습니다.

글로벌 금융위기 시기인 2009년 2월 이후 14년 3년 만의 최고치입니다.

물가가 이처럼 고공행진 하는 건 라면만이 아닙니다.

소비자물가의 '먹거리 지표'인 가공식품과 외식 부문의 세부 품목 112개 가운데 30% 가까이가 10% 넘게 물가가 올랐습니다.

피자와 두유, 커피, 빵, 햄버거, 김치 등이 모두 높은 물가 상승률을 기록했습니다.

[박지희 / 경기 고양시 일산 서구 : 예전에는 그래도 햄버거 같은 거 사 먹으면 만 원 정도 선에서 끝낼 수 있었던 것 같은데 요즘에는 확실히 많이 올라서 매일 같이 통학하는 입장에선 (부담스러워요.)]

[오현민 / 경기 광명시 철산동 : 코로나 전보다 많이 오른 거 같거든요. 좀 부담스럽기도 해서 요즘은 집에서 많이 해먹고 있습니다.]

지난달 전체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3.3%를 기록했습니다.

5%대까지 치솟았을 때와 비교하면 조금 누그러지긴 했습니다.

그러나 우리의 삶과 가장 밀접하게 맞닿아 있는 '먹거리 물가'가 잡히지 않는다면,

낮아지는 물가 상승률을 체감하기까진 더 오랜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