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5만 원으로 4인 삼겹살 파티 도전?...'어림도 없네!'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안 오른 게 없는 요즘, 가족끼리 외식하는 것도 부담스럽기만 합니다.

그렇다면 '국민 고기' 삼겹살을 집에서 먹기로 하고 5만 원을 쓴다면 어느 정도 양을 살 수 있을까요?

이승윤 기자가 직접 도전했습니다.

[기자]
물가가 오르니 돈의 가치가 떨어진 듯합니다.

[박창제 / 서울 염창동 : 10만 원 갖고 나오면요, 지금은 예전에 비해서 5만 원어치 밖에 안 되는 것 같아요.]

시민들은 정말 물가가 부담스러울 정도로 올랐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정말 물가가 얼마나 올랐는지 체감해 보기 위해 지금부터 제가 5만 원을 예산으로 4인 가족이 저녁 식사로 삼겹살을 즐길 수 있게 장을 한번 보도록 하겠습니다.

포기상추 2,980원에 구이용 버섯 3,980원, 저민 마늘 2,780원, 파채 3,880원, 깻잎 1,068원, 쌈장 2,680원, 후추 3,340원, 참기름 5,480원, 소금에 2,280원을 쓰니

이제 4명이 먹을 돼지고기 2근, 1,200g을 살 차례인데 남은 예산은 21,532원.

제주산 삼겹살은 1,200g에 63,300원, 다른 국내산 삼겹살은 1,200g에 3만8천 원으로 예산 초과.

미국산 삼겹살로 도전해 봤지만 1,500g 대용량 포장에 가격도 29,700원으로 예산을 넘어 결국 목표 달성 실패.

욕심부리지 않고 파채나 버섯, 마늘, 깻잎을 포기하면 집에 참기름이나 소금은 있으니 얼추 먹을 만큼은 살 수도 있습니다.

[조세희 / 서울 가양동 : (가족 4명이 삼겹살 파티 같은 걸 하면 예산을 얼마 정도 잡으세요?) 4명이 하면 그래도 한 10만 원, 15만 원 그 정도 선에선 잡고 먹는 것 같은데요. 좀 많이 먹어가지고요.]

마트에서 사서 먹으나 식당에 나가서 먹으나 비용은 별 차이가 없을 거라는 말을 들었습니다.

[박진숙 / 서울 등촌동 : 근데 사실은 장을 봐서 음식을 준비하는 게 외식하는 거랑 크게 차이가 안 나요.]

그래서 식당을 찾아가 봤더니 1인분에 만6천 원이라, 4명이 삼겹살 3인분에 천 원짜리 공깃밥 2개로 만족해야 했습니다.

[김우용 / YTN 오디오맨 : (5만 원인데 고기가 3인분밖에 안 되는 건가요?) 오늘 5만 원으로 저희가 장보기에 이어서 외식에도 나서봤는데 4명이 배불리 먹기가 쉽지 않은 하루였습니다. 정말 물가 많이 올랐네요. 그래도 맛있게 먹겠습니다.]

YTN 이승윤입니다.


YTN 이승윤 (risungyo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