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강성부 KCGI 대표 "법원서 투자자 보호장치 작동 기대"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강성부 KCGI 대표 "법원서 투자자 보호장치 작동 기대"

2020년 11월 25일 07시 4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강성부 KCGI 대표 "법원서 투자자 보호장치 작동 기대"
한진그룹 경영권을 두고 조원태 회장과 대립해온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의 강성부 대표는 "산업은행의 지원 방식이 상식을 벗어났다"며 "법원의 정의로운 판단을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강 대표는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와 관련해 "과거 산은은 출자전환이 아닌 이상 어떤 인수·합병 사례에서도 직접 기업의 주식을 갖는 구조로 지원을 한 적이 없다"며 산은의 지원방식을 두고 "기괴하고 이상한 구조"라고 평했습니다.

강 대표는 "결국 조원태 한진 회장의 경영권을 보장해주는 게 아니고선 성립할 수 없는 딜 구조"라며 "그런데도 산은은 중립을 지킬 수 있다고 말한다"고 비판했습니다.

강 대표는 KCGI가 낸 가처분 신청과 관련해 "법과 질서, 그리고 투자자 보호장치가 제대로 작동하는 나라라는 것을 재판부에서 보여주길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