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중소기업 절반, '임시공휴일' 17일 휴무 결정 못했다
LIVE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중소기업 절반, '임시공휴일' 17일 휴무 결정 못했다

2020년 08월 06일 16시 0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중소기업 절반, '임시공휴일' 17일 휴무 결정 못했다
중소기업 절반은 임시공휴일로 지정된 17일에 쉴 것인지를 아직 결정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소기업중앙회가 지난달 말 기업 3백 곳에 휴무계획을 물은 결과 전체의 50.3%가 결정하지 못했다고 답했습니다.

쉬기로 한 중소기업은 28.7%였고, 쉬지 않겠다고 응답한 곳이 21%를 차지했습니다.

17일에도 일하기로 한 중소기업들은 가동을 멈출 경우 생산량이나 매출에 타격이 크고 납품기일에 문제가 생긴다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대기업의 납품기한을 연장하는 방식 등으로 중소기업 근로자가 임시공휴일에 쉴 수 있는 분위기가 확산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지은 [jel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