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상조업체 가입자 636만 명...업체에 맡긴 돈은 6조
LIVE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상조업체 가입자 636만 명...업체에 맡긴 돈은 6조

2020년 07월 08일 11시 3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상조업체 가입자 636만 명...업체에 맡긴 돈은 6조
상조업체 가입자가 636만 명에 달하고 이들이 업체에 맡긴 선수금은 5조 9천억 원에 달했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지난 3월 말 기준으로 등록 상조업체 84곳 가운데 자료를 제출한 81곳을 분석한 결과 상조업체 가입자 수가 지난해 하반기보다 5.8% 증가한 636만 명이라고 밝혔습니다.

가입자가 맡긴 선수금은 모두 5조 8,838억 원으로, 지난해 하반기보다 5.35% 늘었습니다.

전체 선수금의 98.6%는 선수금 100억 원 이상인 대형업체 50개사가 보유하고 있습니다.

상조업체는 소비자에게 받은 선수금의 절반을 은행 등 소비자피해보상보험기관을 통해 보전할 의무가 있습니다.

이를 준수하는 업체는 76개로, 이들 업체의 선수금 규모는 업계 전체의 99.9%에 이릅니다.

반면 전체 선수금 규모의 0.1%는 보전 비율을 위반한 업체 5개가 가지고 있습니다.

김평정 [pyung@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