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2,783명| 완치 19,771명| 사망 377명| 검사 누적 2,206,365명
5월 경상수지 흑자 전환..."올해 570억달러 흑자 가능"
Posted : 2020-07-07 14:55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코로나19 충격으로 지난 4월 적자를 기록했던 경상수지가 5월에는 흑자로 돌아섰습니다.

흑자 규모는 1년 전에 비해 절반도 못 미쳤는데요, 하지만 한국은행은 예상대로 올해 570억 달러 경상수지 흑자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보도에 이종수 기자입니다.

[기자]
한국은행은 지난 5월 경상수지가 22억9천만 달러 흑자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전 달인 4월 33억3천만 달러 적자에서 한 달 만에 흑자로 돌아선 겁니다.

하지만 5월 경상수지 흑자 규모는 1년 전 51억8천만 달러에 비해 절반에도 못 미쳤습니다.

상품 수출입 차이인 상품수지 흑자가 5월에는 25억 달러로, 4월 흑자규모 6억3천만 달러보다 늘었지만 지난해 5월과 비교하면 흑자 폭은 30억 달러나 줄었습니다.

[문소상 / 한국은행 금융통계부장 : 이는 코로나19의 글로벌 확산에 따른 세계 교역량 위축 등으로 주요 수출 품목의 물량 및 단가가 하락한 데 주로 기인합니다.]

수출과 수입은 1년 전과 비교해 보면 3달 연속 줄었는데, 5월에는 1년 전에 비해 각각 28%, 24.8% 감소했습니다.

5월 서비스 수지는 여행과 운송 수지가 다소 개선돼, 지난해 5월 적자 규모 9억5천만 달러보다 폭이 줄어든 4억8천만 달러 적자를 기록했습니다.

증권투자의 경우 내국인 해외투자가 41억 달러 늘었지만, 외국인 국내투자는 3억8천만 달러 감소했습니다.

한국은행은 6월에도 수지가 호조세를 보이고 있다며, 당초 예상한 올해 경상수지 전망치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문소상 / 한은 금융통계부장 : 6월 통관무역수지 실적치를 보면 대중국 수출이 증가 전환하고 전월보다 흑자 폭도 확대되면서 다소 긍정적이고 당초 예상 패스(path,길)를 가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한은은 당초 올해 경상수지를 상반기 170억 달러와 하반기 400억 달러, 모두 570억 달러 흑자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YTN 이종수[jslee@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